동서발전, 협력사 ‘원스톱 안전·환경 진단’ 지원

[ 에너지데일리 ] / 기사승인 : 2022-09-23 14:28:06 기사원문
  • -
  • +
  • 인쇄

한국동서발전 울산 본사
한국동서발전 울산 본사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김영문)은 ESG 경영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협력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내·외부 안전환경 전문가 인력을 구성하고, 오는 10월7일까지 ‘원스톱 안전·환경관리 진단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동서발전은 지난 6월 협력중소기업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선정된 중소기업인 울산 레베산업 등 12개사의 현장 안전·환경관리체계를 점검, 위험요소와 환경개선 진단·교육·개선·보강을 원스톱으로 지원한다.



협력중소기업은 원스톱 진단 지원사업을 통해 ▲사업장 안전·환경체계 통합점검으로 잠재 리스크 발굴 ▲감전, 끼임 등 중대재해 위험요소 개선 ▲환경법규 위반 사전예방 교육 등으로 전 직원 안전·환경의식을 고취하고 지속가능한 ESG 경영 실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진원 동서발전 상생조달처장은 “근로자의 안전이 가장 중요하기 때문에 안전·환경 분야 지원사업을 매년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협력중소기업과의 소통을 통해 실질적인 어려움에 귀기울이며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상생 기반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에너지데일리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