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검찰, 이스타항공 의혹 진상 밝혀라"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9-23 10:01:32 기사원문
  • -
  • +
  • 인쇄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3일 오전 국회에서 원내대책회의를 주재하며 이스타항공 조정사 승무원 채용과정 야권 유력 인사들의 청탁이 있었다는 언론보도가 나오고 있다며 검찰은 이스타항공 둘러싼 의혹을 명명백백 밝혀줄 것을 요구하고 있다./사진=이용우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3일 오전 국회에서 원내대책회의를 주재하며 이스타항공 조정사 승무원 채용과정 야권 유력 인사들의 청탁이 있었다는 언론보도가 나오고 있다며 검찰은 이스타항공 둘러싼 의혹을 명명백백 밝혀줄 것을 요구하고 있다./사진=이용우 기자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3일 "영어를 제대로 못했서 관제탑과 교신조차 못하고 조정도 못하는 조정사를 채용한 것은 승객의 안전을 담보로 한 중대한 범죄"라고 밝혔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원대책회의를 주재하며 "이스타항공 조정사 승무원 채용과정에 야권 유력 인사들의 청탁이 있었다는 언론보도가 나오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지난해 초 경찰은 승무원 채용 비리 의혹 수사를 압수수색도 하지 않고 두번이나 무혐의 처리했고 사주인 이상직 전 민주당 의원의 배임혐의 고발 건을 수사하기커녕 오히려 고발취하를 요청하기도까지 했다고 하는데 의도적 뭉개기 수사이고 이러한 수사과정에 대한 수사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또 "이상직 전 의원은 문재인 전 대통령과 무척 가까운 사이로 알려져 있고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 재판을 받고 있는 과정에서 '나는 불사조'라고 이해할 수 없는 말을 했고 이스타항공은 문재인 전 대통령 사위의 태국회사 취업 당시 지급보증도 서주기도 했다"며 "이스타항공 수사가 지지부진 하고 압수수색 없이 무혐의 처리, 고발 취하까지 요청한 사실들이 이상직 전 의원과 문재인 전 대통령 관계에 기인한 것이 아닌가 많은 국민들이 강한 의혹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검찰은 이스타항공을 둘러싼 이런 의혹들을 명명백백히 밝혀야 하고 명백한 비리 의혹 수사를 두고 정치보복을 운운하는 것은 국민 상식에 더 이상 통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국제뉴스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