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문석 "붐, 15년 전 친구..나처럼 짠했다"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2-08-13 19:49:22 기사원문
  • -
  • +
  • 인쇄
‘놀라운 토요일’ 붐과 음문석이 과거 인연을 털어놓았다.

1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는 영화 ‘육사오’ 출연 배우 고경표와 음문석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붐은 “눈물 나게 보고 싶었던 15년 전 친구가 있다고 하던데?”라고 음문석에게 물었다.

음문석은 “힌트를 주자면, 이 친구를 보면 거울에 비친 나처럼 짠했던 친구다. 우연히 지나가다 보면 땀을 흘리고 춤을 추고 있다”라며 붐이라고 밝혔다.

붐은 “문석 씨도 그때는 배우가 아니라 가수로 활동할 때였다. 음악 방송을 하면 이렇게 존이 있다. 탑 존 그리고 밑에 언더 존이 있었다. 그 존끼리는 굉장히 끈끈했다”라고 털어놓았다.

이에 음문석은 “CD도 선물해주고 그랬다. 노래 좀 더 들으라고”라며 “(저는 붐 씨에게)근데 뭘 받고 싶은 마음도 없었다. 너무 없으니까”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MK스포츠 연예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