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재해 위험입목 제거 나서

[ 환경일보 ] / 기사승인 : 2021-11-25 19:40:15 기사원문
  • -
  • +
  • 인쇄

생활권 재해 위험입목 제거 /사진제공=청송군
생활권 재해 위험입목 제거 /사진제공=청송군




[청송=환경일보] 정순기 기자 =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지난 22일부터 군민 생활에 불편과 인명·재산상 피해가 우려가 있는 주택지 주변 위험 수목을 제거하는 ‘재해 위험목 제거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군은 이번 사업을 위해 산불예방전문 진화대원 55명을 투입해 현동 도평리 729 외 15개소의 수목 142본을 제거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역 내 모든 읍·면을 대상으로 위험입목 대상지를 조사하고 현장 확인을 거쳐 대상목을 선정했으며, 대부분 군민 생활에 불편과 인명 재산상 피해가 큰 나무로 일반인들이 벌목하기에는 위험한 수목들로 파악됐다.



제거 대상 수목들은 주택지와 가까워 벌목 시 인접 주택이나 주변의 지장물에 피해가 있을 가능성이 있어 벌목 전문가와 함께 중장비를 이용해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며, 12월 이전에 마무리할 예정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주택 피해 우려목 등 산림재난에 의한 인명·재산피해 최소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현장을 확인하는 등 군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