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 출범…수소 인프라 구축 지원 및 안전 활동 전개

[ 에너지데일리 ] / 기사승인 : 2021-11-25 16:54:00 기사원문
  • -
  • +
  • 인쇄


한국가스안전공사는 25일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 14명을 선정하는 위촉식을 가졌으며 탁송수 한국가스안전공사 수소안전기술원장(첫번째줄 왼쪽에서 3번째)이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수소안전 인프라 구축 활성화와 수소안전홍보 기여를 위해 수소 안전분야 민간소통전문가들로 구성된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가 발족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임해종)는 정부의 수소경제활성화 정책에 따른 속도감 있는 수소인프라 구축 확대를 지원하고, 수소안전에 대한 대국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수소 안전분야 민간소통전문가 인력풀을 활용한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를 구성 및 발족했다고 25일 밝혔다.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는 한국가스안전공사와 한국가스학회가 공동으로 실시하는 일련의 수소안전 교육과정을 이수한 민간전문가로서, 3대 핵심 수소시설(충전소, 생산기지, 연료전지) 구축 시 주민 수용성 제고를 위한 설명회 참여 및 수소 관련이슈에 대한 자문·심의 등의 역할을 할 계획이다.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는 2021년 10월 중 약 2주간의 공개모집을 통해 4개 권역(수도권, 충청강원권, 영남권, 호남권)에서 총 14명의 학계 및 업계의 민간전문가가 최종 선정되었으며, 25일 임명식을 기점으로 2년 임기로 활동할 계획이다.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는 다양한 수소이슈에 대응하기 위해 수소용기, 연료전지, 수소충전소 등 수소산업과 관련된 각계의 산·학·연의 전문가로 구성되어 있으며 운영의 효율성을 고려하여 권역별로 운영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 임명장 수여식 및 수소안전관리방안에 대한 특별강연이 있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수소검사진단부장의 ‘수소충전소 안전관리’ 및 한국교통대학교 김의수 교수의 “수소용기 안전관리방안”에 대한 특별강연을 통해 커뮤니케이터들과 최신 수소관련 현안사항을 공유했다.



이어 회의에 참석한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가스학회 관계자 및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들은 수소인프라 구축지원 방안 및 수소분야 안전관리 강화방안 등에 대한 토의 시간을 가졌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관계자는 “앞으로 수소안전 커뮤니케이터의 적극적인 운영을 통해 공사·민간·지자체와의 안전 협력체계를 구축해 수소인프라 구축 시 발생하는 이슈사항에 공동으로 대응할 것”이라며 “국민들의 수소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여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에너지데일리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