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기안84 왕따설 직접 해명, 전현무 집 '무무상회' 진행 여파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09-27 23:33:08 기사원문
  • -
  • +
  • 인쇄
[종합]기안84 왕따설 직접 해명, 전현무 집 '무무상회' 진행 여파(사진=MBC)
[종합]기안84 왕따설 직접 해명, 전현무 집 '무무상회' 진행 여파(사진=MBC)

기안84가 '나 혼자 산다' 왕따설에 직접 입장을 밝혔다.

지난 2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오프닝에서 전현무는 "지난주 예고편 반응이 아주 보름달처럼 꽉 찼다"라며 방송의 출발을 알렸다.

전현무가 말한 예고편은 전현무의 집에서 촬영한 '무무상회' 편이다.

제작진은 무지개 회원들이 방역 수칙을 지켜 촬영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이에 기안84는 눈치를 보다가 "저는 아직도 참 의문인 게 제가 아는 현무형은 참 좋은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어 "형님은 좋은 일도 많이 하고 스마트하고 나이스한데 형님도 참 욕을 많이 드시게 되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기안84는 "저는 왕따도 아니고 잘 살고 있다"는 말로 왕따설을 부인하며 논란을 잠식 시킨 것이다.

또 기안84는 "저는 왕따도 아니고 잘 살고 있다"고 해명했다.

아울러 "부귀영화를 누리며 잘 살고 있다"고 말하며 왕따 논란을 부인했다.

앞서 지난달 '나 혼자 산다'는 기안84를 왕따시켰다는 의혹에 휩싸이며 시청자들의 거센 비난을 받았다.

당시 방송분에서 기안84는 웹툰 '복학왕' 완결을 기념해 자신의 고향인 여주에서 '마감 샤워'를 주제로 무지개 회원들과 모임을 마련했다.

기안84는 무지개 회원들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 선물을 준비하며 멤버들을 기다렸다.

하지만 멤버들은 오지 않았고 전현무만 참석하는 것으로 알려져 기안84를 실망케 만들었다.

기안84는 충격을 받은 듯 놀란 표정을 지었고, 전현무는 코로나19로 인해 자신이 대표로 온 것이라며 서프라이즈라고 해명했다.

이에 기안84는 "애초부터 둘이 간다고 하지 그랬나"라며 "이게 서프라이즈냐"고 말하며 씁쓸한 표정을 보였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국제뉴스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