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인하, UV(유세윤ㆍ뮤지)와 '질거미' 라이브 무대…둘째이모 김다비 ”권인하 조카, 나이 젊게 산다"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1-06-12 00:40:00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사진제공=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사진제공=KBS 2TV)
국민 이모 ’둘째이모 김다비‘와 부캐의 원조 ’UV‘가 권인하와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 다채로운 무대를 펼친다.

12일 방송되는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둘째이모 김다비의 ’오르자(Prod. 알고보니 혼수상태)‘와 믿고 듣는 조합 ’UV&권인하‘의 ’질거미(Feat. 권인하)‘ 라이브 무대를 만난다.

이날 방송에서 둘째이모 김다비는 지난해 ’주라주라‘로 성공적인 데뷔 이후 고공행진 하는 인기로 광고를 무려 13개나 찍었다고 밝혀 놀라움을 샀다. 특히 한국관광공사 광고와 고용노동부 행사도 들어와 ’국민 이모‘의 위엄을 보여주었다. 이날 둘째이모 김다비와 함께 스케치북에 자리한 ’UV‘도 근황을 소개, 유세윤은 최근 웨이크 서핑 상황극으로 뉴스에 진출했음을 알려 웃음을 자아냈다.

UV는 ’본캐‘ ’부캐‘라는 단어가 생기기도 전인 12년 전, 개그맨과 가수의 조합으로 새로운 뮤지션 그룹을 결성했다. 당시 뮤지가 트랙을 만들고 유세윤이 프리스타일로 랩을 한 게 UV의 대표곡 ’쿨하지 못해 미안해‘의 1절이 되었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힌 UV는 데뷔 이후 가장 잘 된 곡으로 박진영과 함께한 ’이태원 프리덤‘을 꼽기도 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사진제공=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사진제공=KBS 2TV)
다른 아티스트들과 협업을 자주 하는 UV는 ’Leave The Door Open‘로 국내에서도 유명한 ’Silk Sonic‘의 ’Anderson .Paak‘과의 특별한 인연을 소개했다. 유세윤이 SNS에 올린 ’Leave The Door Open‘를 부르는 영상을 ’Anderson .Paak‘이 본 후 팔로우를 신청한 것. 뮤지는 ”뿐만 아니라 ’Leave The Door Open‘과 ’쿨하지 못해 미안해‘의 메인 코드 진행이 똑같다. 우리 노래를 들어본 것 같다“며 두 그룹의 인연을 밝혔다. 뒤이어 이들은 ’Leave The Door Open‘과 ’쿨하지 못해 미안해‘를 합친 버전을 공개, 두 곡의 절묘한 조화를 보여주며 놀라움을 사기도 했다.

이날 천둥 호랑이 권인하가 UV와의 무대를 위해 특별 출연했다. 권인하는 UV와 함께한 노래 ’질거미‘의 뮤직비디오 의상과 똑같은 ’일진‘ 컨셉 의상으로 등장해 전 출연진들이 폭소를 감추지 못했다. 유희열은 UV를 향해 ”너네가 잘못한 거야“라며 다그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권인하는 ”UV와 함께하는 동안 이들이 하고 싶은 건 다 하라고 했다. 흔쾌히 받아들였다“며 대인배다운 모습을 보였다.

뒤이어 그는 많은 사랑을 받았던 ’만약에(Remake)‘를 선곡, 완벽한 실력을 선보인 후 ”이 의상으로 부르려니 어색하다“며 멋쩍은 웃음으로 마무리했다. 이에 둘째이모 김다비는 ”권인하 조카 젊게 산다. 보기 좋다“며 칭찬을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권인하는 ”앞으로도 지금처럼 열심히 해서 이후에도 여러분들만의 자리를 만드시길 바란다“며 훈훈한 덕담으로 마무리했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비즈엔터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