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몬스터(곽범ㆍ이호창)X스파클링(윤호ㆍ이수웅ㆍ성화ㆍ산), 부캐 맞대결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1-06-12 00:45:00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 매드몬스터(곽범, 이호창)X그룹 스파클링(에이티즈 윤호, 이수웅, 성화, 산)(사진제공=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매드몬스터(곽범, 이호창)X그룹 스파클링(에이티즈 윤호, 이수웅, 성화, 산)(사진제공=KBS 2TV)
매드몬스터(곽범, 이호창)와 신인 아이돌 그룹 스파클링(에이티즈 윤호, 이수웅, 성화, 산)이 '스케치북'을 찾았다.

12일 방송되는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청량미 넘치는 스파클링의 ‘DIAMOND’와 월클돌 매드몬스터의 ‘내 루돌프’ 라이브 무대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 매드몬스터는 해외 활동 위주의 그룹으로, 최근 코로나19 때문에 한국에 머물며 활동 중이다. 그들은 ”신인들의 설 자리를 위해 한국 활동을 잘 하지 않았다. 그런데 스파클링을 보고 좀 더 주목받았으면 하는 마음에 같이 나온 것“이라며 대선배의 면모를 보였다. 스파클링은 대세 신인 그룹 에이티즈와 전 소년공화국의 멤버들과 도플갱어 수준으로 닮은 청량한 외모를 자랑하며 ”평소 닮았다는 말을 많이 듣는다. 영광일 뿐이다“라고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매드몬스터는 이날 본인들을 따라다니는 루머에 대해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전용 카메라로만 촬영을 한다는 소문에는 “해외 팬들을 위해 시스템이 다른 전용 카메라를 들고 다니는 것뿐이다. 현재 악성 루머들에 대해 법적 대응 준비 중”이라며 단호한 반응을 보였다. 덧붙여 최근 사칭 논란으로 화제가 된 무명 개그맨 이창호와 곽범에 대해서도 고소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매드몬스터의 제이호는 얼마 전 가수 헤이즈가 스케치북에서 선보인 본인들의 히트곡 ’내 루돌프‘ 커버 댄스에 대한 답가 ’헤픈 우연‘을 준비, 무반주임에도 불구하고 오토튠이 걸린 듯 완벽한 음색을 자랑했다. 뒤이어 메인보컬 탄도 평소 좋아하는 지소울의 ’You‘를 선곡, 월클돌다운 가창력을 자랑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 그룹 스파클링(에이티즈 윤호, 이수웅, 성화, 산)(사진제공=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그룹 스파클링(에이티즈 윤호, 이수웅, 성화, 산)(사진제공=KBS 2TV)
한편 최근 또 다른 월클돌 BTS와 라이벌이 아니냐는 유희열의 질문에 이들은 “BTS와 우리는 가는 길이 전혀 다르다. BTS는 위쪽, 우리는 아래쪽이기 때문에 점점 멀어질 것”이라며 본인들만의 길을 지키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유희열이 스파클링의 라이벌을 묻자 “동기 중에서는 에이티즈가 잘하더라. ’멋‘ 무대를 보고 반해 커버 댄스를 준비했다”며 에이티즈의 ’멋‘을 선곡, “에이티즈보다 잘한다”는 극찬을 듣기도 했다.

뒤이어 스파클링의 멤버 현오는 유희열의 팬임을 밝히며 ’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을 선곡, 유희열도 객석의 요청에 매드몬스터의 복막 창법으로 라이브를 선보였다.

이날 유희열은 매드몬스터의 팬임을 밝히며 셀카를 요청했다. 이에 매드몬스터는 흔쾌히 수락, 함께 사진을 찍는 훈훈한 장면을 보였다. 그러나 사진을 찍은 뒤 유희열은 “내 얼굴이 아닌 것처럼 나왔다”며 당황, 매드몬스터는 “화면발을 잘 받는 것 같다”며 칭찬으로 마무리했다.

마지막으로 이들에게 꿈을 묻자 스파클링은 “드라마 이미테이션 같은 금요드라마에 출연하는 것” 매드몬스터는 “스케치북에 다시 안 나오는 것. 해외 활동이 가능해진다는 건 코로나19가 종식된다는 의미니까”라고 각자의 꿈을 밝혔다. 이에 제이호는 “난 또 나오고 싶다. 이번보다 더 멋진 무대 보여드릴 것”이라고 반박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비즈엔터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