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뛰지 않았지만, 대승 후 팬들에 감사 인사 전한 손흥민 [현장스케치]

[ MK스포츠 축구 ] / 기사승인 : 2021-06-10 01:11:16 기사원문
  • -
  • +
  • 인쇄
한국 축구 대표팀의 캡틴 손흥민(토트넘)이 경기엔 나서지 않았지만 마이크를 잡고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지휘하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9일 오후 8시 경기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스리랑카와의 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뒀다.

최약체인 스리랑카와의 대결에 손흥민은 체력 안배 차원에서 경기에 출전하지는 않았다. 하지만 종료 후 마이크를 잡고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팬들과 소통을 할 수 없기 때문이다. A매치 자체도 오랜만에 열렸다. 평소 선수들은 안방에서 승리할 경우 트랙을 돌며 홈팬들과 승리의 기쁨을 나누곤 했지만, 방역 수칙 때문에 주장인 손흥민이 대표로 인사했다.

손흥민은 “보다 가까이에서 인사드릴 수 없어 죄송하다. 많은 분들이 경기장에 오셨다.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상황이 좋아져서 꽉 찬 관중과 만날 수 있는 날을 기대한다. 선수들도 노력해서 그날을 만들겠다. (레바논전을 치르는) 일요일도 많은 응원을 해주시면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에 이날 경기장을 팬들은 손흥민의 인사에 박수로 화답했다.

한국은 오는 13일 오후 3시 같은 장소에서 레바논을 상대로 2차예선 최종전을 치른다.

[고양=안준철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MK스포츠 축구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