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기업인들 KTX 서울역 내 비즈니스 라운지 이용하세요

[ 뉴스포인트 ] / 기사승인 : 2021-05-13 12:49:28 기사원문
  • -
  • +
  • 인쇄






[뉴스포인트 - 1위 문화/예술뉴스 김소민 기자] 경상남도는 KTX 서울역 내 비즈니스라운지 운영으로 서울 사무소가 없는 중소기업들의 불편해소에 도움을 주고 있다.

경남도는 2015년부터 부산시, 울산시, 부산·울산·창원 상공회의소와 협약을 체결하여 지역기업의 경영활동을 개선하고, 지역기업인 및 공공·유관기관 관계자에게 업무 편의를 제공하기 위하여 부울경 비즈니스 라운지를 공동운영하고 있다. 2년마다 윤번제로 3개 상의가 돌아가며 사업을 수행한다.

부울경 비즈니스 라운지는 부산·울산·경남 소재 기업 임직원 및 공공기관 종사자라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 토요일은 오후 9시까지 운영한다.

KORAIL 서울 역사 내 4층(KTX 5호실)에 위치하며, 2층 또는 3층에서 3번 입구 쪽 엘리베이터를 이용하면 쉽게 방문할 수 있다.

라운지 시설은 8인용 회의실과 4인용(2조), 2인용(2조) 상담 및 휴게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물, 커피 등 음료, 다과, 노트북, 팩스, 복사, 휴대폰 충전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하여 매일 1회 방역을 시행하고 있고, 손 소독제 비치, 마스크 착용, 사용 전후 환기, 4인 이하 이용 권장 등 자체적으로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꾸준히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1,508회 예약, 4,126명(경남 1,103명)이 비즈니스 라운지를 이용했다. 현재까지 총 누적 회원등록업체는 1,022개사(경남 252개)이다.

성흥택 도 중소벤처기업과장은 “수도권을 이용하는 기업체, 부울경 상공인 및 공무원, 공공기관 등이 비즈니스 라운지를 많이 이용하시길 바라며, 지역기업의 인적·정보 교류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포인트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