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적 귀농·귀촌 준비...‘정읍에서 살아보기’ 본격 운영

[ 뉴스포인트 ] / 기사승인 : 2021-05-04 18:47:44 기사원문
  • -
  • +
  • 인쇄



성공적 귀농·귀촌 준비...‘정읍에서 살아보기’ 본격 운영



[뉴스포인트 - 1위 문화/예술뉴스 김용호 기자] 정읍시는 지난 3일 도시지역 거주민을 대상으로 성공적인 귀농·귀촌을 위한‘2021년 정읍에서 살아보기’입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프로그램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농촌에서 살아보기 사업은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을 위해 올해 새롭게 도입한 사업이다.

귀농·귀촌을 앞두고 농촌에 1개월 이상 거주하며 일자리와 농촌 생활 등을 체험하고 지역주민과 교류하는 기회를 제공해 성공적인 정착을 목적으로 하는 사업이다.

올해 정읍시 농촌에서 살아보기 사업은 체험형 숙박시설을 갖춘 산내면 사교마을회(대표 진금식)를 운영 마을로 선정했다.

총 29명의 도시민 신청자 중에서 최종 9명을 심사 선정해 지난 3일 입소식을 시작으로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참가자들은 앞으로 6월 2일까지 한 달 동안 사교마을에 거주하면서 마을별 프로그램인 영농기술 교육과 주민교류, 정읍지역 역사ᆞ문화탐방, 귀농·귀촌 이해 교육, 선진농가 방문 등 다양한 농촌 살아보기 경험을 하게 된다.

이완옥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올해 처음으로 시작되는 이번 사업을 통해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에게 귀농·귀촌 시행착오를 줄이고 행복한 농촌 정착으로 이어지는 데 큰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사교마을 진금식 대표는 “귀농·귀촌은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야 시행착오를 줄이고 안정적으로 농촌 마을에 정착할 수 있는 만큼, 알찬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포인트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예산군, 여름철 자연재난 최소화 위한 ‘선제 대응’ 나선다!
  • 신기방기...옥천군 금강 위로 두둥실‘부소담악(芙沼潭岳)’
  • 보성읍, 복지사각지대 발굴 캠페인 펼쳐
  • 양주시, 봉양동 주민대피시설 확충사업 '첫 삽'
  • 김포시 양촌읍, 특화사업 '오늘은 홈파티' 가정의 달 집중지원

사회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