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할 자리 직접 정하고, 과장님 대신 닉네임…한화호텔, 스마트워크 실험

[ 서울경제 ] / 기사승인 : 2021-04-16 10:56:13 기사원문
  • -
  • +
  • 인쇄
일할 자리 직접 정하고, 과장님 대신 닉네임…한화호텔, 스마트워크 실험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직원이 좌석을 예약하고 있다./사진 제공=한화호텔앤드리조트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일주일에 2일 이상을 재택근무를 상시화하는 동시에 출근일의 경우 직접 일하는 자리를 모바일을 통해 자유롭게 선택하도록 했다. 또 직함을 없애고 닉네임으로 모든 임직원을 부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시대에 맞춰 유연한 근무 환경과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함이다. 수평적 조직문화 도입이 다른 호텔 업계로 확산될 수 있을지 업계 관심이 쏠린다.


16일 한화호텔앤드리조트에 따르면 일하는 방식 개선을 통한 공간 효율화 및 업무 생산성, 근무 유연성 향상을 위한 스마트워크를 도입했다. 지난 4월 초부터 주 2일 이상 재택근무를 상시화하고 스마트오피스를 구현하는 자율좌석제를 도입했다.


공간 활용과 근무환경 개선에 대한 빅데이터를 수집하고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거쳐 모바일 웹기반 자율좌석 예약시스템을 개발했다. 직원들은 모바일 웹을 통해 자유롭게 자리를 선택해 근무할 수 있다. 업무 효율화를 위해 직원 검색을 통한 위치 파악이 가능하며 스마트 회의공간도 마련했다. 화상회의를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회의실마다 화상 장비를 갖춰 직원들 편의성을 높였다.


뿐만 아니라 자리 예약 시 이름 대신 사용하는 닉네임을 정해 근무 중에도 직급 대신 닉네임을 부르는 등 수평적인 조직 분위기를 만들었다. 스마트워크 리더 가이드라인을 정해 업무상 협업이 필요할 시 리더가 직접 담당자를 찾아가는 등의 조직문화로 개선해 업무 효율성을 제고한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 관계자는 “다른 팀에서 근무하던 직원들이 서로 가까운 자리에서 일하면서 타 팀과 타 업무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져 소속감과 유대감을 강화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임직원 간 교류와 소통 강화를 위한 활기찬 조직문화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는 3개월 동안 스마트워크 시행 후 보완을 거쳐 하반기부터 고도화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변화관리를 위한 조직을 구성해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설문조사, 캠페인 등을 통해 스마트워크 시스템이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관리해 나갈 방침이다.



/김보리 기자 boris@sedaily.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서울경제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보험설계사에 맡긴 연금보험 2억, 가상화폐로 '증발'
  • [영상]"신장산 면화 사용"…대놓고 中 편에 선 무인양품
  • 청주서 극단적 선택한 여중생 2명, 성범죄·아동학대 피해자였다
  • 정민씨 부검결과 '익사'…"새벽3시38분 행적이 관건"
  • [영상] "반격하자" 왕관벗고 소총 든 미스 미얀마

경제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